sj

 

 

‘정의화의 시선’ 나눔사진전…해외참전용사 후손에 장학금도

(서울=연합뉴스) 이승관 기자 = 정의화 국회의장이 이달부터 부산과 서울에서 잇따라 개인 사진전을 개최한다.

3일 의장실에 따르면 정 의장은 오는 7일부터 다음달 4일까지 부산 해운아트갤러리에서, 다음달 7일부터 11일까지 여의도 국회의원 회관에서 ‘정의화의 시선’이라는 주제로 사진전을 연다.

‘사진찍는 국회의원’이라는 별명을 갖고 있는 정 의장이 개인 사진전을 여는 것은 의과대학을 졸업하던 1972년 10월 첫 작품전 이후 43년만이다. 정 의장은 부산의대 재학 중 학보사 사진기자와 편집기자로 활동하기도 했었다.

정 의장은 이번 전시회에 지난 43년간 직접 촬영한 사진 가운데 40점을 선보일 예정으로, 수익금은 국제구호개발 비정부기구(NGO)인 ‘한국월드비전’에 전액 기부하기로 했다.

한편 정 의장은 지난달 27일 국회 사랑재로 6·25전쟁 참전 유엔군 용사들의 후손인 국내 유학생들을 초청해 만찬을 함께 하면서 격려한 데 이어 한국전쟁기념재단을 통해 이들에게 장학금 금일봉을 기부했다,

정 의장은 이날 금일봉을 전달하면서 “더 많은 참전용사 후손들에게 장학금이 지원되기를 바라며 이 금일봉이 장학금 모금에 마중물이 되기를 바란다”는 당부의 말을 전했다고 재단측이 밝혔다.

 

humane@yna.co.kr 

<저작권자(c) 연합뉴스, 무단 전재-재배포 금지>2015/08/03 17:45 송고



Leave a Reply

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입력창은 *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

(*)
@